교육센터 상시배너

  • 아대 기사 퍼왔네요.
  • 익명 2016.12.14조회: 1026

attachImage

아주대병원,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개시
 

아주대학교병원이 최근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병동 운영에 들어갔다. 병원은 내과계 13층 서병동을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병동으로 새롭게 단장하고, 간호사 39명, 간호조무사 8명, 간병도우미 4명의 인력을 배치시켰다.간호·간병 통합서비스 병동은 47병상 규모로 면담실, 침대용 목욕실, 전동침대, 중앙모니터링시스템, 낙상감지센서, 서브스테이션 등의 시스템을 갖췄다. 

 

탁승제 병원장은 “간호·간병 통합서비스는 전문 간호인력이 24시간 간호뿐 아니라 간병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입원의료의 질을 높이고 가족의 간병 부담도 줄여주는 선진국형 치료시스템”이라고 말했다. 

이어 “간병 인력이 상주하지 않아 병동환경이 더욱 쾌적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보호자 역시 안심하고 평상시처럼 일상생활에 전념할 수 있어 장점이 크다”고 덧붙였다http://dailymedi.com/detail.php?number=813615&thread=22r02







교육센터 상시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