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계뉴스

  • 간호사 등 병원 노동자 인권 침해 근절…‘병원갑질방지법’ 발의
  • 2018.02.13

간호사 등 병원 노동자 인권 침해 근절…‘병원갑질방지법’ 발의

강병원 의원 "사회적 물의 빚은 병원 각종 정부 지원 프로그램에서 제외해야"

[메디컬투데이 박종헌 기자]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의원은 지난해 간호사들의 인권을 침해 하는 병원의 갑질을 방지하는 ‘병원갑질방지법’을 지난 8일 발의했다.

 

최근 일송재단 산하 성심병원 등 여러 대형병원들에서 간호사들이 재단 행사에 동원되어 원치 않는 장기자랑을 강요받는 등 의료인에 대한 인권 침해 사례가 계속해서 발생했다. 

 

또 보건의료노조의 ‘2017년 보건노동자 실태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절반 이상인 57.8%가 근무 중 폭언을 당한 것으로 조사됐고 폭행을 당했거나 성폭력을 경험한 노동자도 각각 12%, 11.7%로 집계되었다.

 

하지만 폭언, 폭행 등을 당하고도 보건노동자 67%이상의 대부분은 혼자 참고 넘어갈 뿐 노동조합·고충처리위원회·법적 대응이나 제도적 장치를 통해 문제를 해결했다는 응답은 5% 불과했다. ,,, 생략

출처.더보기 > http://www.mdtoday.co.kr/mdtoday/index.html?no=311687